Skip to content

조회 수 11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0대 한국입양아 추방 막자” 캠페인

두 가정서 학대→노숙자→재기→불체자 몰려


htm_201503160345340104011.jpg




30여년전 미국에 입양된 뒤 두 가정에서 갖은 학대와 폭행에 시달렸으나 재기에 성공한 한국계 입양아가 불법체류자로 몰려 추방 위기에 놓였다.

그를 입양한 뒤 학대만 해온 두 가정의 부모들이 처음부터 미국 국적 취득 신청을 하지 않은 무책임 때문이다. 한국말 한마디 할 줄 모르는 30대 한국계 입양아 ‘애덤 크랩서’(Adam Crapser·한국명 신송혁)의 기구한 사연이 알려지자 14일 아시아계 시민단체들이 나서 강제 추방을 막자는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크랩서는 1979년 미시간주의 한 가정에 누나와 함께 입양된 뒤부터 5년간 성폭행을 포함한 갖은 폭행에 시달리다 결국 파양됐다.

1년 뒤 다시 오리건주의 한 가정에 입양됐으나 이곳에서도 4년간 양부모로부터 성폭행과 아동학대에 시달렸다. 결국 양부모는 구속됐다.

이후 크랩서는 노숙생활을 하는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재기에 성공했다. 현재는 결혼해 아이 셋을 둔 가장이 됐다.

문제는 한국말 한마디 하지 못하는 그의 신분이 불법체류자라는 점이다. 그를 입양한 뒤 학대한 두 가정 모두 크랩서의 미국 시민권 신청을 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미국이 입양아에게 자동적으로 시민권을 준 것은 2000년 이후부터다. 그 이전에 입양된 크랩서는 해당되지 않는다.

특히 크랩서는 과거 방황하던 시절 절도 등 전과 때문에 우선적으로 추방 대상이 됐다. 오는 4월2일 법원에서 최종 심사를 앞두고 있다.

크랩서의 사연이 알려지자 아시아계 이민자 권익옹호 단체들은 “애덤 크랩서의 추방을 막아달라”는 캠페인을 벌여 현재 5,000명 이상으로부터 지지서명을 받았다.

이들 단체는 크랩서같은 피해를 막고자 2000년 이전에 입양됐더라도 자동적으로 시민권을 취득할 수 있도록 하는 법 개정 노력도 함께 벌이고 있다.


  1. 심봉사, 눈 대신 뇌로 길 찾...

    머리에 ‘자기장 나침반’ 달아… 日연구팀, 눈먼 쥐 이용 실험 성공시각기능 갖춘 ‘센서 지팡이’도 가능 일본 ...
    Read More
  2. 한국남자에 얽힌 끔찍한 기...

    베트남전 한국군 민간인학살 피해자 전후 첫 방한 [오마이뉴스 한홍구 기자] ▲ 응우옌떤런(NGUYEN TAN LAN) ...
    Read More
  3. ‘눈 가리고 아웅’ 액티브X ...

    미래부와 금융위 등은 exe 방식의 보안프로그램 설치를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지...
    Read More
  4. 횡단보도에 붙어버린 발... ...

    파킨슨병 알리기 플래시몹... "동결 증상 따뜻이 도와주세요" ▲ 3일 오후, 연세대 세브란스 병원 앞에서 최...
    Read More
  5. 한인들 ‘위탁가정’ 관심 뜨겁다

    한인들 ‘위탁가정’ 관심 뜨겁다자격취득 오리엔테이션에 30여명 참석“버려졌다는 아픔 잊도록 사랑 쏟을 것”...
    Read More
  6. 퍼거슨시 경찰에 총격 20대 ...

    퍼거슨시 경찰에 총격 20대 흑인 용의자 검거 12일 미주리 주 퍼거슨 시에서 발생한 경찰 저격사건의 용의자...
    Read More
  7. “30대 한국입양아 추방 막자...

    “30대 한국입양아 추방 막자” 캠페인두 가정서 학대→노숙자→재기→불체자 몰려 30여년전 미국에 입양된 뒤 두...
    Read More
  8. “행정명령 소송 참여 안돼”

    “행정명령 소송 참여 안돼” 네바다주 정부가 오바마 대통령의 이민개혁 행정명령위헌소송에 참여하기로 결...
    Read More
  9. H-2B 비자심사 중단

    법원 판결로 H-2B 비자심사 전면 중단... 약 1개월 지나야 정상 회복할 듯노동부, 적정임금 산출 방식 수정...
    Read More
  10. 26,000여 건각들 ‘뜨겁게’ ...

    LA 마라톤 전세계 55개국 선수들 참가케냐 남녀부 우승… 한인들 폭염 속 완주 역대 가장 ‘뜨거운’ 마라톤이...
    Read More
  11. A New Chapter for America ...

    By THE EDITORIAL BOARDJAN. 27, 2015 Photo President Obama and Prime Minister Modi of India on Jan. 25...
    Read More
  12. Leaders in New York and Ne...

    Leaders in New York and New Jersey Defend Shutdown for a Blizzard That Wasn’t It was an unprecedented...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